부동산 투자 입문 - 부동산의 투자의 10가지 법칙 재테크방법론



부동산 투자를 시작하려는 이들에게....

부동산 투자의 10계명 - 부동사 투자의 10가지 법칙















 







넷. 아파트 투자 시 입주 후 

     가장 많이 오를 때는 언제일까? 






 








다섯. 청약 통장만이 내 집 마련의 전부가 아니다. 












여섯. 아파트를 동시에 사고 파는 방법에 대하여
















일곱. 팔고 상당 기간 지난 후 살 때의 적절한 조건 













여덟. 지하철 노선 개발 시 최적의 타이밍 잡는 법 





 







아홉. 재건축 아파트 개발 시 최적의 타이밍 잡는 법 















열. 재개발 아파트 매매 시 최적의 타이밍 잡는 법 




재개발 아파트 개발 단계는 보통 사업준비, 구역 지정, 사업 시행, 사업 완료, 이 4단계로 나뉜다. 



단계별로 네 번에 걸쳐 부동산 값이 많이 치솟는다. 


재개발의 첫 관문인 구역 지정이 확정되면 개발 단계별로볼 때 가장 높은 폭으로 부동산 값이 오른 뒤, 

사업 시행 단계에서는 구역 지역 단계에서 오른 부동산 값에서 1천∼3천만원선 까지 더 뛰어오르고,


마지막 단계인 관리처분인가 시점에서도 사업시행 단계와 비슷한 폭으로 오르는 특징이 있다.


사업 시행 단계에서, 25평이나 33평을 가지고 있는 조합원이라면 

재테크를 하는 측면에서 40평 대를 받을 수 있도록 재개발 지역 안의 

나대지(담이나 건물이 없는 빈 대지)를 더 확보하는 것이 큰 돈을 벌 수 있다. 


보다 큰 평수를 받으려는 시기를 구역 지정 전후에 하면 자금이 오랫동안 묶이므로 

사업시행 인가 후 이주 단계에서 시도하는 것이 적기이다. 


돈이 묶이지 않으면서 투자를 극대화하려면 구역 지정 직전에 사는 것이 최적의 타이밍이 된다. 


만약 투자자가 이 기회를 놓쳤다면 사업 시행이 임박한 시점에서 투자하는 것이 좋다. 



그러나 돈이 여의치 않는 경우에는 관리 처분 계획이 세워져 있는 시점에서 사는 것이 좋다. 

그 이유는 관리 처분이 조합에서 계획한 것과 엇비슷한 수준으로 확정되는데다가 

이 시기에 이주비가 나오고 집이 철거되어 한 차례 더 부동산 값이 오르기 때문이다. 

 

팔 때 1차 최적의 타이밍은 재개발이 많은 어려움을 안고 구역지정이 된 곳이라면, 

계절적으로 성수기이고 구역 지정 후 6개월쯤 되는 시기를 팔 때로 생각하고 

행동에 옮기는 것도 고려해 볼 만하다. 


이 시기는 많이 오른 시점이며 앞으로 개발 기간이 길어 

금융 비용과 금융 기회를 갖는데도 도움이 된다. 


그리고 다음 단계는 상승률이 크지 않는 점도 하나의 이유가 된다. 

자금의 여유가 있는 투자자는 금융 이자보다 높기 때문에 관리 처분되어

이주비를 받고 철거가 3분의 2이상 될 시점에서 파는 것이 2차 최적의 타이밍이다.


3차 타이밍은 새 아파트가 준공되어 입주 후 6개월 시점까지가 가장 좋은 시기이다. 

 

새 아파트를 사는 데 있어서 가장 최적의 타이밍은 

부동산 경기가 좋으면 입주를 앞둔 새 아파트는 4∼5개월 전에 미리 사고 

부동산 경기가 침체기 일 때는 입주 시기 2개월쯤 임박해서 사는 것이 유리하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

010 - 600 * 120


002 - 200 * 200

구글검색01

사용자 정의 검색

007 - 200 * 20

008 - 200 * 200

003 - 200 * 90